2014.01.25 00:04

사람에게 있어 진심

조회 수 5259 추천 수 0 댓글 5


K-1.jpg


나이 좀 먹은 사람이라면 누구나 갖는 술자리.

그곳에 '의미'라는 것을 부여하는 순간 진심이 된다.


진심을 나누는 순간 친구가 되며

친구가 되는 순간 서로의 사람이 된다.


사람이란건 서로에게도, 혹여나  정말 가족에게서도조차 

서로 완벽히 알수없는 존재지만


그나마 서로에게 진심이란걸 확인할수있는 순간이

아마 술자리가 아닌가싶다.


어쩌면 형식적인,


이 이상에 있어 서로의 진심을 확신할 방법이 또 있을까


웃긴건 그마저도 알수없는 존재.


깊게 팔수록 아무도 모르는게 그 누구도





BGM - A.I OST

목록 복사


  • 빙구_6cb411 2014.01.25 00:26
    난 그렇게 생각함. 그렇게 알면알수록 모르겟는게 사람이니까
    사람은 딱 반만 알아가며 딱 거기까지. 너무 알려고 하지도 않고, 그렇다고 너무 무심하지도않는 선.
    딱 반. 거기까지만 서로를 알고 살아가는것 이라고 심지어 마누라일지라도

    그게 웃기지만 사람간의 '예의'라고 합디다.
  • 빙구_2a2d85 2014.01.31 18:01
    나도 이 말에 동의한다
    누군가에 대해서 그렇게 많이 알 필요가 없음
  • 빙구_436ed8 2014.01.25 01:06
    나이가 들면서 술 자리 조차도 이제 진심을 확인하기 힘든것 같다

    그 친구가 못생겻던 거지이던 부자이던 상관없이 순수하게 사람을 사귀는 어렸을떄로 돌아가고싶다.....
  • 빙구_0cc572 2014.01.25 01:09
    하나확실한건 어릴땐 의리였지만 커서는 형식 이라는것.
  • 빙구_4f480a 2014.01.25 10:39
    영자성님 여기도 글쌀 수 있게 열어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날짜
127 6 file 4052 2014.03.11
126 엘리자베스 페이튼 - 제스쳐 3 file 3383 2014.03.01
125 처음과 끝 7 file 4191 2014.02.21
124 미래 5 file 3534 2014.02.20
123 젊음과 핑계사이 10 file 6708 2014.02.14
122 일본 고딩들의 칠판아트 9 file 6258 2014.02.09
121 나비한테 맨날 털리는 거북이 10 file 4290 2014.02.03
120 겨울 평화 6 file 3080 2014.01.30
» 사람에게 있어 진심 5 file 5259 2014.01.25
118 멕시코 카르텔 스케일 극혐을 넘어섰네 10 file 67854 2014.01.17
117 톰크루즈 리즈시절인 그의 20대 6 file 8318 2014.01.08
116 안나 윈투어 패션을 바라보는 여자 6 file 5477 2014.01.04
115 인간관계 명언 7 file 6908 2014.01.02
114 프랑스 알프스 샤모니 - 스카이워크 5 file 3051 2013.12.29
113 주말 일상 5 3985 2013.12.27
112 동물과 사람사이의 교감 5 file 4215 2013.12.25
111 미래무기가 될 4행족보행로봇 BigDog 7 file 3836 2013.12.17
110 요즘 강아지 카메라 의식 클라스 2 file 3885 2013.12.15
109 할어버지의 세계맥주 수집 취미 2 file 4093 2013.12.12
108 중국에서 부자되는 방법 6 file 5099 2013.12.1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




COPYRIGHT 2012 BIGJUNGBO.COM 광고/제휴 문의는 fomos4@gmail.com스팸 퇴치! Click Here!